비오는날 쑥이 들어간 부침개, 쑥부침개

비오는날 쑥이 들어간 부침개, 쑥부침개


어제는 날이 흐리더니 봄비가 주적주적 내리던 하루였습니다.

오늘도 역시 잔뜩 흐린 하늘에 비소식이 있어요.

봄비에 벚꽃잎은 거의 떨어지고, 봄바람은 세차게 붑니다. 

세찬 바람에 창문이 덜컹~ 먼곳 어딘가에서 나를 생각하나봅니다.

나태주의 시가 생각나네요.


오늘은 비도 오고 기분도 그렇고 해서~ ㅋ

라디오에서 임종환의 '그냥 걸었어'가 나오는데, 오랜만이네요.

쑥부침개 부쳐서 나른한 오후 간식으로 먹었답니다.

비오는 날에 딱 어울리는 부침개에요.


부침개_비오는날_쑥부침개

쑥과 요즘 저렴해진 파프리카 썰어넣고,

우리밀가루와 찹쌀가루, 육수 소금, 참기름 넣어서 만들어줍니다.

부침개는 청양고추 한 두개는 넣어야 맛있지만,

저희집은 매운 걸 못 먹어서 패스~ 




부침개_비오는날_쑥부침개

스텐팬 물방울 똥그르르 굴러다닐 정도로 예열한 후 부쳐주셔야 해요.

반죽을 최대한 얇게 펴고, 

부침개는 반죽이 묽고 최대한 얇게 부칠 수록 바삭하고 맛도 있어요.


부침개_비오는날_쑥부침개

윗쪽의 물기가 거의 사라질 즈음 뒤집어 줍니다.

저희집은 부침개나 전 부칠 때 늘 찹쌀가루를 넣어요.

쫀득한 식감을 좋아하고, 옆지기 체질에도 찹쌀이 잘 맞거든요.


부침개_비오는날_쑥부침개

초간장 만들어 방금 부쳐낸 부침개를 먹는 게 가장 맛있지요.




부침개_비오는날_쑥부침개

한 장 다 먹고, 두번째 쑥부침개~

노릇노릇하니 맛나게 잘 부쳐졌습니다.


부침개_비오는날_쑥부침개

부침개가 바삭하니 완전 맛있어요.


부침개_비오는날_쑥부침개

저녁 나절엔 친구 불러내서 오랜만에 소주한잔 기울였습니다.

정말 오랜만에 오뎅탕도 먹어보고 말이죠.


역시 비가 오는 날에는 부침개와 소주한잔이 생각나는 것 같습니다.

장마철이 아닌게 다행인가요. ^^

되려 장마 때에는 눅눅한 집이 싫어서 빵을 만들며 오븐을 돌려요.

그러면 확실히 좀 더워지긴 하지만, 집이 좀 쾌적해지죠.


날이 꿉꿉해서 그런지 자꾸 밀가루 음식이 생각나는 어제였습니다.

오늘도 자꾸 꽈배기가 생각나는 겁니다.

시장통에서 기름에 갓 튀겨낸 꽈배기 말이에요.

조만간 다녀와야 할 것 같아요.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시고, 맛난 점심드세요.

^^




더보기

댓글, 20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peterjun.tistory.com peterjun
    2017.04.18 18:45 신고

    비오는 날이면 막내 동생이 부침개를 자주 해요.
    이제 고작 21살인데...ㅋ
    자꾸 생각난데요...그게 ^^
    요새 '쑥' '쑥' 이러고 노래 부르고 있는데... 아무것도 먹은 게 없네요. ㅠ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카멜리온
    2017.04.18 21:24 신고

    와~ 정갈하게 잘 만드시네요 ㅎㅎ
    저는 부침개만들면 꼭 가장자리 바삭한 부분을 먹게되어서..
    그래서 부침개 만들 때는 바삭한 부분이 많게끔 도너츠 모양으로 만들죠.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doolytubbies.tistory.com 둘리토비
    2017.04.18 22:50 신고

    전 아침에 집에서 김치부침개를 먹었죠...^^

    날씨가 비도 오고 그러니 요즘 이 부침개가 은근히 땡깁니다~^^
    쑥부침개 어때요? 나중에 해먹어봐야겠네요~^^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cocohouse.tistory.com 코코 언니
    2017.04.18 23:09 신고

    오늘 같은 날씨에 딱 어울리는 메뉴에요.
    이런날은 뜨끈한 전이 생각나요^^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healthlife16.tistory.com 꿀팁걸
    2017.04.19 00:24 신고

    고소하면서 쑥이 들어가서 향도 좋을 것 같아요. 오늘 날씨에 취향저격 부침개네요!!!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저녁노을*
    2017.04.19 04:41 신고

    봄향기를 드셨네요.ㅎㅎ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dreamlover2425.tistory.com 드림 사랑
    2017.04.19 14:07 신고

    크으 쑥좋지요 정말루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blissinottawa.tistory.com Bliss :)
    2017.04.19 21:24 신고

    오호~ 역시 부침개 하나에도 노하우가 여기저기 숨어 있었네요!! 반죽이 묽어야 바삭하군요! 저는 이상하게 밀가루 부침개 먹음 배탈이 나는데 찹쌀가루를 활용할 생각은 못해봤네요. 음식을 하더라도 항상 배우자의 체질에 맞게 맞춰서 하려는 노력이 매 끼니마다 느껴지는 것 같아요. 부군님 상당히 부럽습니당^^ 여기도 이번 주 내내 비가 오는데 부침개 한 번 해야겠어요~ 편안한 굿밤 되시길요^^

    •  수정/삭제 Favicon of http://lara.tistory.com 4월의라라
      2017.04.20 23:37 신고

      네, 반죽이 묽어야 최대한 얇게 부칠수가 있답니다.
      유기농 밀가루 드셔도 배탈이 나시나요? 그렇다면 글루텐에 반응하시는 것 같네요.
      찹쌀가루로만 만들면 너무 찐득해질 것 같아요. 찹쌀가루에 곡물가루, 예를 들면 옥수수가루 같은 다양한 곡물가루를 섞어서 부쳐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네, 입짧고 약골이라 건강에 늘 신경을 쓰는 편이에요. 좋게 봐주셔서 고맙습니다. ^^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thenorablog.tistory.com 애리놀다~♡
    2017.04.25 08:25 신고

    비오는 날은 역시 부침개가 땡겨요. 쑥을 넣은 부침개라...
    향과 맛이 봄을 가득 담았겠어요.
    부침개를 안주삼아 술 한잔. 크아~ 좋습니다. ^^*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mayeemay.tistory.com Go, 아서야
    2017.05.12 16:35 신고

    와우~~ 완전 감동입니다.~~

4월의라라

알뜰살뜰 차려낸 밥상이야기 :: 요리 일상 취미 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