곤드레밥 쉽게 만들어봐요 w.별별마켓

봄이 되니 다양한 봄나물이 나와요. 향기 좋은 생나물도 좋지만, 오늘은 건나물 이용해서 곤드레밥을 지어봤어요. 지난 번 가치소비에 대해 이야기했었는데요. 소비에 가치를 더하는 경험, 바로 별별마켓의 첫번째 상품이 도착했습니다. 우리들녁 건나물 비빔밥인데요. 나물 요리는 쉽게 손이 가질 않는데, 건나물 비빔밥은 누구나 쉽게 만들어 먹을 수 있게 나온 제품입니다. 그 중 곤드레밥 지어봤는데, 간편해서 좋더라고요. 오늘은 이 제품 소개해 봅니다.

밥 할 때 쌀 위에 올리기만 바로 곤드레밥이 완성 되었습니다. 외식으로 먹자하면 곤드레밥도 제법 비싼데요. 집에서 이리 간단히 해 먹을 수 있으니 좋습니다.

소셜에코는 사회적기업들의 상품을 홍보 및 유통하는 사회적기업입니다. 소셜에코 '별별마켓'에서 제품을 구매하면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실천할 수 있는데요. 바로 윤리적 소비, 착한 소비가 가능합니다. 우리들녁 건나물 비빔밥 5종, 현재 소셜에코 별별마켓에서 판매되고 있어요. 한 팩에 4천원 정도이고, 3인분 정도 되는 나물의 양이 들어 있어요. 음식점 비빔밥 생각하면 엄청 경제적입니다.

전 오늘 곤드레산채비빔밥 지어볼 거에요. 곤드레밥이야 말로 한 끼에 만원 가까이 되더라고요. 100% 국내산 재료만을 사용하고, 청정지역에서 첨가제 없이 청결하게 만들어 진다니 왠만한 외식보다 훨씬 경제적이고 안심이 됩니다.

봉투를 열어보니 깔끔하게 비닐에 포장되어 있어요. 말린 나물의 양이 이정도라면 제법~ 3인분 정도 되네요.

밥 위에 바로 올려서 지으면 된다고 하더라고요. 아무래도 냄비밥 보다 압력밥솥이 더 부드럽게 될 것 같아요. 쌀은 넉넉하게 4인분 정도로 담아주고, 말린 나물 물에 한 번 씻어낸 뒤 넣어주었어요. 그리고 들기름과 톳가루, 완두콩도 넣어 주었습니다. 집에 밥 짓는 방식 그대로 만들어 보았어요.

곤드레의 향이 나네요. 양념간장 만들어 슥슥 비벼 먹고 싶은 비주얼입니다.

나물 좋아하는 식구들 그릇에 담아 주니 잘 먹네요. 한 그릇 뚝딱~ 입니다.

곤드레밥 넘 쉽고 간단하게 만들 수 있어서 좋습니다. 막상 몇 가지 더 밥을 지어 보니 곤드레는 괜찮은데, 질경이나물은 미리 불려서 넣는 게 더 좋을 것 같아요. 파프리카 비빔밥 같은 경우에는 나물잡채를 만들기에도 좋아 보여요. 그냥 밥에 넣어도 좋지만, 미리 불려서 사용하면 훨씬 식감이 좋을 것 같습니다.
포장상태도 좋고, 만드는 방법도 쉽고, 건나물비빔밥 5팩 명절에 선물용으로도 좋아 보입니다.또한 나물 그리워 하는 해외에 있는 친구에게도 보내면 좋아할 것 같아요. 좀 더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해 보세요.

판매처 링크


해당 포스팅은 업체를 통해 제품을 제공 받아 작성된 글입니다.

댓글(5)

  • 2019.04.07 14:32 신고

    곤드레밥 쉽게 만들 수 있군요?
    먹으면 건강에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 2019.04.07 23:14 신고

    곤드레밥에 양념장 넣고 한 그릇 비벼먹고 싶네요.
    건강하고 맛있는 밥이네요. ^^

  • 2019.04.08 08:19 신고

    비빔밥을 만들어 먹을수 있는 다양한 식품들이 나오는군요.^^

  • 2019.04.08 22:44 신고

    곤드레밥,
    약간의 양념장에 슥슥 비벼 먹으면 정말 맛있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가치있는 소비의 부분이 멋지군요. 이런 소비가 필요한 시대입니다~

  • 2019.04.09 09:48 신고

    곤드레밥은 마약밥이죠. 진짜 너무너무 맛있고 먹을 수록 건강한 음식^^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