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내사위만 준다는 귀한 가을 아욱국 끓이는 법



막내사위만 준다는 귀한 가을 아욱국 끓이는 법


가을 아욱국은 사위만 준다는 얘기가 있을 정도로 몸에 좋은 거 아시죠.

예전 중국에선 아욱밭을 두고 전쟁까지 일어날 정도로 아욱의 영양이 뛰어나답니다.

아직 낮에는 덥지만 아침저녁으로 찬바람이 좀 부는 것이 가을의 향기가 느껴져요.

이럴때 따끈한 국물요리가 그리워집니다.

오늘은 가족들 건강 생각해서 영양듬뿍 아욱국 한번 끓여드시는건 어떠세요.

^^


가을_아욱국끓이는법

진한 육수에 된장을 풀어 맛난 아욱국을 끓여봅니다.

전 건새우 들어간 아욱국 좋아하지만,

옆지기 건새우 뻣뻣해서 싫다하니 건새우는 육수에만 넣어 맛은 뽑아냅습니다.




가을_아욱국끓이는법

두레생협에서 구입한 유기농 아욱~


가을_아욱국끓이는법

정말 싱싱해요.


가을_아욱국끓이는법

아욱손질하는 법도 간단하답니다.

아린맛이 난다는 굵은 대는 잘라내고 넓은 입도 죽죽 찢어서 그냥 물에 씻어주었답니다.

아린맛 없앤다고 바락바락 풋내없애는 과정도 해야하지만,

생협 아욱국은 이 과정 거치지 않아도 아린맛 거의 안 느껴지고 부드럽고 괜찮더라고요.

그래서 그냥 패스~


가을_아욱국끓이는법

데치는 과정 없이 바로 끓여도 되지만,

두 덩어리로 나눠서 하나는 나중에 먹기위해 냉동실에 넣고

다른 하나는 바로 아욱국으로 끓여주었습니다.


가을_아욱국끓이는법

육수에 된장풀고 아욱을 넣어주었습니다.

육수랑 쌀뜨물이랑 반반씩 끓이면 좀더 구수하니 좋더라고요.

오늘은 없으니 패스~




가을_아욱국끓이는법

냉장고에 돌아다니던 느타리버섯도 넣어주고,

옆지기 좋아하는 두부도 넣어주고, 간은 된장으로 하시고,

다진마늘만 넣고 마무리~

아욱국만드는법 생각보다 간단하죠.


가을_아욱국끓이는법

구수하고 영양듬뿍 가을 아욱국 완성~


가을_아욱국끓이는법

아침에 밥 반공기 말아서 후루룩 먹어도 속이 편하고 좋네요.

된장을 넣어서 구수하고 두부를 넣어서 단백질도 섭취하고 버섯의 쫄깃한 식감까지

사랑할 수 밖에 없는 우리네 대표 국물요리네요.

^^


다른 맛난 국물요리가 궁금하시면 아래 링크 눌러주세요.


환절기 국물요리~ 콩나물을 넣은 시원하고 칼칼한 황태국 만들기

하얀순두부찌개 만드는 법 / 초간단 하얀순두부찌개

미역국 맛있게 끓이는 법 / 소고기미역국 황금레시피



댓글(14)

  • 2014.08.25 16:38 신고

    잘 보고 가요.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

  • 2014.08.25 17:08 신고

    4월의 라라님 오랜만이에요 ^^ 이웃은 어떻게 하는건가요? 자주 보고 싶어요 ^^

    • 2014.08.25 21:23 신고

      오~ 광주랑님 오랜만이네요.
      네~ 저도 놀러갈게요. 또 광주이야기 들어봐야죠. ^^

  • 2014.08.25 18:41 신고

    건새우 넣은 아욱국! 훌훌 넘어가는 아욱이 보들보들해서 맛있겠어요.
    남편분께서 건새우를 싫어하신다니 ㅠㅠ 까끌해서 그러신건가요?
    그래도 건새우로 국물을 내셨다니 감칠맛은 그대로겠네요 :)

    • 2014.08.25 21:24 신고

      맞아요. 건새우 들어간게 맛난데 말이죠. ㅠㅠ
      까끌해서 싫어해요. 입맛 까다로운 남편 미워요. ^^;;

  • 2014.08.25 20:37 신고

    아욱국에 버섯이랑 두부까지...!! 딴 반찬 없어도 든든할 것 같아요~
    사실 저도 건새우 별로 안 좋아해요. 입에서 걸리적(?)거리는 느낌이 싫어서.... ㅎㅎ
    근데 건새우가 없으면 제대로 된 아욱국맛이 안 나더라구요.. 그냥 된장국맛...?
    라라님처럼 미리 육수로만 뽑아놓으면 문제점 완벽 해결이네요 ^^

    • 2014.08.25 21:25 신고

      오~ 재리엘님도 건새우 싫어하시는구나. ㅎㅎ
      맞아요. 미리 육수로 뽑아서 해주면 잘 먹어요.
      그럼 재리엘님도 맛나게 드실수 있겠어요. ^^

  • 2014.08.25 22:28 신고

    생협 아욱은 다른가 봐요..
    저는 소금으로 박박 문질러 씻거든요..
    오랜만에 저도 아욱국 좀 끓여야겠어요... ㅎㅎ
    한동안 덥다고 찌개, 국은 안 끊였었거든요..^^

    • 2014.08.26 11:25 신고

      요즘 낮에는 좀 덥더라고요.
      빨리 가을 와라와라~ 하고 있어요. ^^

  • 2014.08.26 00:02 신고

    보기만해도 건강해지는것같아요 ㅎㅎ.
    얼마나 몸에 좋으면 사위한테만 챙겨줬을까요 ^^

    • 2014.08.26 11:26 신고

      그러게요. 계집 내보내고 혼자먹는다는 속담도 있더라고요. ^^;;

  • 2014.08.26 12:46 신고

    저도 아욱국 좋아해요~ 아욱국에 밥말아서 깍두기랑 먹으면 한그릇 뚝딱!!!!
    근데 저도 건새우 국물낼때 넣고 건져요~^^;;;;
    먹다가 입안이나 혀에 찔리더라고요~;;; 옆지기님도 이런 느낌때문에 싫어하시는 듯~ㅎ

    • 2014.08.26 16:36 신고

      저도 아욱국 좋아해요. 깍두기를 만들어야 하나...
      신군마미님도 싫어하시는구나, 이거 싫어하시는 분 많으시네요.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