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먹는 간단한 밑반찬 만들기 / 양배추볶음과 부추무침



매일먹는 간단한 밑반찬 만들기 / 양배추볶음과 부추무침


4월의라라, 밑반찬, 밑반찬 만들기, 간단한 밑반찬, 양배추볶음, 양배추햄볶음, 부추무침, 부추파프리카무침




시간은 늘 부족하고, 냉장고에 밑반찬은 늘 떨어지고, 식사시간이 다가오면 등에서 진땀 날 때가 있어요. 

'오늘은 뭐 먹나...'

특히 입맛 까다로워서 투정을 많이 하거나, 입이 짧아서 늘 걱정되는 식구가 있거나 하면 

주부로써 엄마로써 더 신경을 써야하니 스트레스가 많아요.

하지만 정성 가득 신경써서 해준 음식 맛나게 깨끗하게 비워줄 때만큼은 정말 행복하죠.

이웃님들은 어떠신가요?

저희 옆지기는 입은 짧아도 투정하는 스타일은 아니라서 뭐든 주는 대로 잘 먹어서 제가 좀 이뻐해요.

^^

요즘 환절기라 입맛도 없고, 오전에 뭐 좀 들으러 다니다보니 시간이 항상 부족해요.

그래서 냉장고에 있는 것만으로 간단한 밑반찬을 만들어 보았습니다.

한국음식 다듬고, 데치고, 무치고 시간이 많이 드는데, 오늘은 간단버전~ 양배추는 볶고, 부추는 무치고~


밑반찬만들기_양배추볶음밑반찬만들기_부추무침

양배추볶음~ 햄을 넣어서 양배추햄볶음과

솔부추~ 영양부추라고들 하죠. 솔부추와 파프리카 썰어서 

시판 오리엔탈드레싱 부어서 섞어주니 정말 간단하게 밑반찬을 만들 수 있더라고요.

매일반찬 양배추볶음과 부추무침 만드는 과정 적어봅니다.




밑반찬만들기_냉장고를부탁해

냉장고 털어서 나온거에요.

새송이는 빼고, 사진엔 없는 당근과 파프리카는 추가하고~


밑반찬만들기_양배추볶음

우선 기름두르고, 양배추와 당근, 햄을 썰어서 모두 함께 넣고,

 소금만 두세꼬집 정도 넣고 볶아주세요.


밑반찬만들기_양배추볶음

어느정도 양배추의 숨이 죽자 팽이버섯을 넣고 볶아주세요.

후추를 넣고, 모자란 간은 소금이나 액젓으로 잡아주면 완성~ 참 간단하죠.


밑반찬만들기_양배추볶음

그렇게 양배추볶음 완성~ 야채볶음이라고 해도 되겠지요.

양배추는 어느것과 볶아도 다 맛있어요.


밑반찬만들기_양배추볶음

불고기햄인데, 한*림꺼중엔 이게 가장 맛있더라고요.

전 김밥 넣을 때도 김밥햄보다 이 불고기햄을 애용해요.


밑반찬만들기_부추무침

올해 정말 많이 먹은 한*림의 솔부추~ 싱싱하고 참 좋아요.




밑반찬만들기_부추무침

싱싱해서 물에 살살 흔들어 씻으면 되고, 

풋내나지 않게 칼보다는 손으로 싹뚝싹뚝 잘라서 담았어요.


밑반찬만들기_부추무침

위에 채썬 색색깔의 파프리카 얹고, 시판 오리엔탈드레싱 부어줬어요.

양념하기 귀찮을때 참 편한 것 같아요.

오리엔탈드레싱 짭쪼름하니 샐러드랑도 잘 어울리고 맛있어요.


밑반찬만들기_부추무침

살살 비벼주면 간단한 또하나의 밑반찬 완성~

먹기전에 바로 비벼라~ 뭐 그러지만, 이대로 한 두끼는 괜찮은 것 같아요.


밑반찬만들기_부추무침

이렇게 한 그릇 이쁘게 담아주면 채소 좋아하는 옆지기가 잘 먹어줍니다.

사실 전 채소보다 고기 좋아해요. 

그러니깐 옆지기가 할당부분을 덜어서 제 밥 위에 올려버립니다.

그럼 어쩔 수 없이 먹어야해요.

ㅠㅠ

챙겨주는 사람 있을때 항상 감사하며 고맙습니다라고 말해야겠죠. ^^ 


요즘 저녁에 유튜브로 '자연의 소리' 찾아 한 시간 정도 듣는데,

그냥 컴퓨터로 듣는 소리인데도 왠지 마음이 차분해지는게 좋더라고요.

오늘은 새벽에 듣는 풀벌레소리라는데, 멀리서 닭우는 소리도 들리고 좋네요.

복잡했던 하루가 힐링되는 기분이에요.

^^



댓글(4)

  • 2015.09.01 21:11 신고

    손이 많이 가는 반찬 이군요
    정성이 넘치는 반찬 좋아요

  • 2015.09.02 11:10 신고

    요즘 제가 채식 중이라 이렇게 채소를 많이 이용한 반찬을 보면 눈이 띠용~!
    채식하니까 양배추 볶음은 햄 빼고 해먹고, 부추는 파프리카 넣고 오리엔털 드레싱과 함께 해서 먹어 볼께요.
    그런데 부추는 동네에서 구하기가 어려워요. 부추를 사면 꼬~옥 해먹겠음. ^^*

    • 2015.09.03 19:25 신고

      노라님 방가~ 채색하신다고 하셨지요. ^^
      거긴 부추가 없군요. 전 노라님의 스파게티가 더 먹고 싶어집니다.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