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이 아련한 함박스테이크 만드는법



추억이 아련한 함박스테이크 만드는법


4월의라라, 함박스테이크, 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함박스테이크 소스, 함박스테이크 굽는법, 함박스테이크 만들기




어릴적 생일에 먹던 어두컴컴한 경향식집의 함박스테이크 먹던 고급진 기억이 나요. ㅎㅎ

그땐 그게 그렇게 맛있어서 용돈 모아서 친구들끼리 가곤 했죠.

그때가 언제였는지 까마득한걸 보면 벌써 제 나이가... 그때가 그립습니다.

함박스테이크 집에서도 만들 수 있어요.

만드는 과정이 다소 좀 귀찮은 면도 있지만, 이렇게 만들어 냉동실에 두면 멋진 식사를 뚝딱 차려낼 수 있답니다.

자아~ 오늘은 함박스테이크 만드는 법 구경하세요.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정성껏 당근가니쉬도 만들어 푸른 샐러드와 함께 준비했어요.

갈은 고기라서 남녀노소 모두 좋아하는 함박스테이크~  맛있어요.

함박스테이크 레시피는 참 간단해요.

쇠고기(돼지고기나 닭고기를 섞기도 해요), 양파, 달걀, 빵가루, 마늘, 소금, 후추, 허브 정도 

만드는 과정보시면 뭐 별거 들어간거 없어요. 고기만 좋다면...

^^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양파를 다져서 팬에 볶아주세요. 양파는 큰 거 하나 정도~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핏물 빼줍니다. 냉동이 아니라 핏물 나올 것도 없어요.

고기는 이번에 추천하는 쇼핑몰에서 구입했는데, 고기들이 영~

이번에 다지기 귀찮아서 다짐육을 샀더니 중간에 씹히는 오돌거리는 것도 많고 ㅠㅠ

원래 기름기없는 불고기감 사서 시간들여 칼로 다져서 하거든요.

이럼 깨끗하고 기름기도 없고 참 좋아요.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냉동실에 만들어둔 통밀모닝빵들~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드륵드륵 갈아서 빵가루로 재탄생~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이제 고기에 볶아놓은 양파에, 달걀, 소금과 후추, 허브약간, 빵가루를 넣어줍니다.

이제 끈기가 생길때까지 치대기만 하면 됩니다.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치대다보면 중간중간에 실처럼 끈기가 생겨요. 그때까지 치대주세요.

이제 성형에 들어갑니다.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함박스테이크 크기로 빚어주고, 가운데 눌러주세요.

저희집은 스튜, 스파게티나 샐러드에 넣기 좋게 미트볼 사이즈로 만들기도 하는데,

사실 이게 더 좋아요. 빨리 익어서 편하더라고요.

이렇게 팬에 올려 냉동실에 얼려요. 얼고나서도 서로 잘 떨어지니 떼어내서 지퍼락에 보관해요.

먹기전날 냉장실로 옮겨주시면 됩니다.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이제 함박스테이크 굽는법 보실게요.

전 오븐에서 180도에서 10분간 구워주세요.

오븐마다 온도가 다르니 자주 들여다봐주시구요.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뒤집어서 10분~ 역시 다짐육은 사는게 아닌가 봐요. 더 기름 어쩜좋아...

오븐에서 굽는 게 편하긴 한데, 

사실 팬에 굽다가 뚜껑덮어서 구우면 고기가 휠씬 부드러워져서 좋아요.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퀴노아넣은 밥과 함께 파프리카 듬뿍 넣은 샐러드와 간단하게 차려봅니다.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샐러드소스는 시판소스로 대체~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역시 고기가 오븐에 구워서 좀 퍽퍽하고, 중간중간에 오돌오돌 씹히는 식감이 별로에요.

다시한번 다짐육으로 함박스테이크 만들지 말자.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전날 냉장실로 함박고기 옮겨두고, 당근오로 가니쉬를 만들어봅니다.

매쉬포테이토를 만들려다 당근이 많아서... ㅎㅎ

부서지지 말라고 당근모서리 귀엽게 동글동글 잘라주었어요.

설탕 약간에 버터와 계피가루 넣어서 조려줍니다.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고기는 오븐이 아니라 팬에 구워 치즈를 올려주고,

고기구운 팬에 양파와 마늘, 양송이버섯을 넣고 볶다가 토마토소스와 스테이크소스를 넣고 

함박스테이크소스를 만들어줍니다.

발사믹드레싱 뿌린 그린샐러드도 준비해서 영양의 발란스도 맞춰주세요.


함박스테이크_함박스테이크만드는법

고기가 팬에 구워서 휠씬 부드럽고, 

소스도 직접 만들어서 시판소스보다는 휠씬 맛도 풍부하고 좋아요.

달달한 당근가니쉬도 입맛을 살리고, 건강한 푸른잎샐러드로 입안에 느낌함도 날려줍니다.


이렇게 한그릇 내어주면 식구들 눈 똥그래가며 맛나게 먹어줍니다.

이럴때 요리할 맛이 나지요.

벌써 미트볼은 다 먹고, 함박스테이크용 고기도 뚜걱뚜걱 잘라서 미트볼처럼 먹어치워야겠어요.

그리고 냉동이라도 부드러운 불고기감 사다가 다시 만들어봐야겠습니다.


햇살은 좋은데 바람은 엄청 차네요.

내복꺼내놔야겠어요.

^^



댓글(2)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