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요리/기타

지난 김장무, 무말랭이 만들기 지난 김장무, 무말랭이 만들기 지난 김장때 산 김장무 잘 보관해 두었다가 며칠 전 마지막처리를 했습니다. 무상태 아직까지 양호해서 만족스러웠고, 이제 맛난 김장무 못먹어서 아쉽기도 합니다. 오늘은 그 맛난 김장무로 무말랭이 만들며 이런저런 수다 떨어봅니다. 지난 해 12월초 생협에서 김장무를 3다발이나 샀습니다. 총 15개의 커다란 김장무가 와서 당시 제가 무보관법 알려드렸어요. 자주 놀러 오시는 잇님들은 아시죠. ^^ 무가 워낙 커서 스티로폼박스에 2상자가 보관해 두었답니다. 그 무가 얼만 오래갈까 궁금하셨을텐데, 그 보관했던 무가 어떤 모양으로 여지껏 보관되었지 오늘 소개해 드릴게요. 지난해 김장무 보관법 포스팅 내용 궁금하시면 아래 링크타고 놀러 오세요. ↓↓↓↓↓ 무 보관법, 김장무로 무말랭이 만.. 더보기
먹다 남은 양파즙 재활용 먹다 남은 양파즙 재활용 집에 먹다남은 즙들 있지 않으신가요? 저희집도 양파즙이 제법 남았는데, 양파즙유통기한이 얼마남지 않아서 어찌해야 하나 고민중이었습니다. 저희집 양파즙은 아는 분의 건강원에서 만든 거라 양파말고 한약도 첨가되어 있어요. 이를 어쩌나... 오늘은 이 먹다 남은 양파즙 재활용하는 방법을 적어봅니다. 양파즙 5봉, 용량도 큰 거라 제법 양이 됩니다. 다섯 봉 다 넣고, 조려주세요. 반으로 조려졌습니다. 더더더 확 조려줍니다. 양파에 워낙 당도가 있어서 걸죽해지기 시작해요. 5봉 다려서 딱 요맘큼 , 50g 정도 될 것 같습니다. 이 조린 양파즙은 고기요리에 넣으면 고기의 잡내가 없어져서 좋습니다. 나물과 각종 조림에 넣고 하다보면 금방 쓰게 됩니다. 집에 먹다 남은 양파즙 저처럼 조려서.. 더보기
방울토마토 마리네이드 만들기 방울토마토 마리네이드 만들기 제가 자주 만드는 것 중 하나가 방울토마토 마리네이드에요.만들기도 간단하고, 활용도도 높아서 제가 좋아한답니다.오늘은 컬러대추방울토마토로 예쁘게 만들어볼거에요.샐러리도 넣어서 향도 살리면서 말이죠.방울토마토 마리네이드 만든 이야기 적어봅니다. 토마토 마리네이드 만들려고 산 컬러대추방울토마토와 샐러리,샐러리는 잎사귀를 쓰려고 쌈샐러리를 샀습니다. 컬러대추방울토마토여서 색색이 화려합니다.색깔별로 맛도 달라요. 꼭지까지 다 살아 있고 엄청 싱싱해요. 십자로 칼집을 내 주고 끓는물에 데쳐내어 껍질을 모두 벗겼어요. 소독된 유리병에 담아줍니다. 샐러리잎과 양파를 다져서 넣고, 올리브오일과 식초를 2:1로 넣어주세요.그리고 소금과 후추를 넣어 간을 맞춰줍니다. 식초는 발사믹식초가 더 맛.. 더보기
제철 복숭아, 복숭아보관법 제철 복숭아, 복숭아보관법 요즘 복숭아 많이 나와요.복숭아로 통조림 만들기도 하지만,아까운 복숭아 먹기 바빠서 통조림은 꿈도 못꿉니다.딱딱한 것도 말랑한 것도 올해는 당도가 제법 높아서 맛있네요.제철 맞은 복숭아 많이 사 먹자고요. 생협에서 도착한 복숭아에요. 유기농 복숭아는 본적이 거의 없는 것 같아요.아무래도 당도가 높으니 농약을 해야 되나봐요.그래도 이번건 저농약농산물이라니 다행이죠. 복숭아의 향이 나면서 상태가 참 괜찮아요. 예쁘게도 생겼어요. 옆지기가 복숭아 알러지가 있어서 제가 다 까서 줘요.껍질은 모두 제가 먹어버리죠. ^^ 복숭아 살이 말랑거리면서 맛있어요. 남은 복숭아 키친타올에 하나씩 싸서 냉장고에 보관해요. 이렇게 하나씩 싸서 비닐에 담아서 냉장고에 보관하는데,복숭아는 원래 냉장고에 .. 더보기
만능 살림꾼 맛간장 만드는법 만능 살림꾼 맛간장 만드는법 저희집에 늘 떨어지지 않는 것 중 하나가 맛간장이에요. 신혼 때 최고의 요리비결을 보고 배운 맛간장을 10여년이 넘게 지금도 꾸준히 만들고 있답니다. 요즘은 시판하는 맛간장도 있고 하지만, 집에서 이리 만들면 훨씬 맛있고 좋아요. 오늘은 맛간장 만든 이야기 적어봅니다. 우선 기본 레시피 보시죠. 최고의 요리비결 최경숙 선생님의 맛간장 레시피 1) 간장 10컵, 설탕 1kg, 물 1컵을 끓인다. 2) 끓어 오르면 청주 2컵, 마른고추 2개 넣고 다시 끓인다. 3) 끓인 간장에 레몬 1개(껍질,씨 모두), 사과 1개를 넣고 하룻밤 두기 전 딱 1/5로 줄여서 만듭니다. 간장 2컵, 설탕 200g, 물 40g, 청주 80g 우선 설탕 1컵에, 간장 2컵 넣고, 물 40g 넣고, 끓.. 더보기
팥앙금 만들기 팥앙금 만들기 간식으로 자주 쓰이는 것이 팥앙금이 아닐까 생각해요.빵이나 떡에도 들어가지만, 여름철에는 빙수에도 들어가는 것이 팥앙금이죠.오늘은 팥앙금 만들기 적어보려고 해요.이제껏 만든 방법중에 압력솥으로 만드는 것이 가장 빠르고 편하더라고요.말많고 탈많은 중국산 팥앙금 사서 드시지 말고, 직접 만들어 보세요. 팥앙금 만들기 고고씽! 우선 팥에 물을 넣어서 끓여주세요. 추가 돌아 한번 끓인 물은 바로 따라 버려줍니다. 그리고 팥을 넣고 팥의 2배 정도의 물을 붓고 다시 끓여주세요.추가 돌기 시작하면 5분정도 두다가 불을 꺼버려요.참고로 전 전기렌지에요.가스렌지에서 할 때는 완전 약불에서 30분 정도 두고 불을 꺼버린 것 같아요.한시간정도 두면 팥이 손으로 으깨질 정도가 됩니다. 이제 설탕과 계피가루 소.. 더보기
제철 완두콩 보관 방법 제철 완두콩 보관 방법 제철 완두콩 이무렵 넉넉하게 사서 일년내내 먹고 있어요.올해도 어김없이 유기농으로 완두콩 키워서 한살림 납품하시는 생산자님의 완두콩을 재빠르게 살 수 있었습니다.입소문이 나서 정말 단 몇분이면 끝나는데,작년에는 못 구하고, 올해는 다행히 유기농 완두콩 4키로 구했네요.오늘은 완두콩 보관 방법 적어봅니다. 빵도 만들고 떡도 만들때는 매년 8키로씩 사서 완두앙금도 만들고, 콩조림도 만들어서 다양하게 썼지만,지금은 빵도 떡도 만들지 않으니, 밥에만 넣어 먹는 수준이에요.그래도 4키로 사면 일년내내 먹을 수 있어서 좋습니다. 완두콩 오자마자 드라마 한편 보면서 바로 한시간 넘게 깠어요.뒤늦게 다들 왜그리 송중기송중기 하는지 봤는데,역시 김은숙 작가의 대사발과 남주 캐릭터 잘 뽑는건 알아줘.. 더보기
빵 먹고 싶은 날, 아침식사! 빵 먹고 싶은 날, 아침식사! 빵 먹고 싶은 날, 빵 먹고 싶은 날은 아침부터 빵과 스프로 시작하는 거지요.소화가 안 된다느니, 밀가루를 멀리 해야하는니,먹고 싶은 것 못먹어서 스트레스 쌓인 날이면 안되니 가끔은 먹어주는걸로~ 오늘은 그간 빵 먹고 싶은 날, 챙겨 먹었던 아침식사를 적어봅니다.^^ 이제 몇 달 지나면 맛난 옥수수가 나오지만,지금 당장 먹고 싶은 걸 어쩌라고...한살림에서 삶아져 나온 대학찰옥수수를 샀어요.삶아져 나왔다지만, 전자렌지 10분, 끓는 물에 20분 데워서 먹으라네요. 밀가루 대신 옥수수가루 넣어 만든 옥수수스프와 요즘 많이 나오는 부추와 파프리카로 샐러드도 만들고,동네에서 파는 발효빵인 무화과캄파뉴와 삶은 옥수수를 아침식사로 준비했어요. 옥수수가루와 브로콜리등 자투리채소들을 함..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