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정원 맛선생 3종 | 국물 끝내주는 콩나물국과 닭칼국수 만들기

청정원 맛선생 3종 | 국물 끝내주는 콩나물국과 닭칼국수 만들기

오늘은 국물 끝내주는 국물요리 두 가지 소개합니다. 콩나물국과 닭칼국수인데요. 청정원 맛선생 3종 세트 이용해 볼 거예요. 더불어 콩나물국과 닭칼국수 맛있게 만들 수 있는 팁도 두루두루 알려드리니 구경해 보세요.

 

닭칼국수 국물

완성된 닭칼국수 국물이 정말 끝내줘요. 입 짧은 옆지기도 한 그릇 뚝딱 해치울 정도로 맛있다고 엄지척 올려줍니다. 제가 늘 말씀드렸듯이 국물요리의 관건은 뭐다? 네~ 맛있는 육수입니다. 오늘 소개할 청정원 맛선생 3종도 맛있는 국물요리에 필요한 거니 기대해주세요.

 

청정원 맛선생 3종

청정원 맛선생 3종입니다. 아쉬청양고추 티백과 참치액, 멸치 디포리 한알 3종인데, 오늘 국물요리에 모두 사용해 봅니다. 맛있는 자연재료로 만든 맛선생은 원물의 깊고 진한 맛을 살린, 최적의 요리과정을 거쳐 만들어낸 거라 간편하고 손쉽게 음식의 맛을 낼 수 있게 만들었습니다. 

 

청정원 맛선생 3종

왼쪽부터 아귀청양고추 티백은 시원하고 칼칼한 해장국이나 국물요리에 제격인데, 전 오늘 콩나물국을 끓여봤어요. 콩나물국 맛있게 만들기 어렵거든요. 국물요리는 역시 육수라고, 아귀청양고추 제대로 맛있었습니다. 그리고, 참치액 국물요리에 참치액 많이들 쓰시잖아요. 국물요리 말고도 감칠맛이 살아나니 볶음이나 무침에 넣어도 맛있어집니다. 마지막 멸치디포리한알 요즘 동전 모양에 육수들을 보게 되는데, 이것도 같은 모양이고, 3분이면 진한 육수가 바로 만들어지니 다양한 곳에 간편하게 사용하기 좋아 보입니다. 아귀청양고추 티백이나 멸치 디포리 한알은 개별포장이라 하나씩 챙겨 캠핑에 가져가면 좋을 것 같습니다.

 

청정원 맛선생 아귀청양고추 티백

먼저 콩나물국을 끓이기 위해 육수부터 냅니다. 시원 칼칼하다는 아귀청양고추 티백 2개를 꺼내 물 1.5리터에 넣어 끓여줍니다.

 

청정원 맛선생 아귀청양고추 티백

끓어오르면서 칼칼한 향이 퍼져요. 청양고추가 들어있다더니 그래서 그런가 봅니다. 얼마 시간도 되지 않아 국물이 뽀얗게 우러나왔어요. 맛있는 육수 냄새가 납니다.

 

육수에 콩나물과 다진 마늘 넣은 모습

팔팔 끓는 육수에 콩나물 300g과 다진 마늘을 취향껏 넣어주세요. 콩나물국은 생각보다 맛있게 끓이기가 어려워요. 콩나물국 맛있게 끓이려면 육수에 콩나물을 넣어 끓여보세요. 그리고 콩나물의 양이 무조건 많아야 맛있습니다. 저도 물 1.5리터에 콩나물 300g을 넣어주었어요. 푹 끓인 후 콩나물의 반은 건져내서 양념 넣어 조물조물 무쳐줍니다.

 

콩나물국에 참치액 넣기

콩나물을 넣어 푹 끓여주다가 참치액 한 숟가락 듬뿍 넣어줍니다. 마무리간을 위해 전 다진 새우젓을 넣습니다. 국물요리가 맛있으려면 간도 두 가지 이상 사용하면 좋습니다. 참치액이 들어가면 감칠맛이 확 살아나서 맛있어집니다.

 

썰어둔 대파 1대를 넣어주면 콩나물국 완성입니다.

 

완성된 콩나물국과 맛선생

콩나물국이 완성되었습니다. 콩나물의 절반은 콩나물무침으로 만들었습니다. 국물요리에 필수템 육수와 참치액, 이 두 가지가 있으면 웬만한 건 다 맛있져요. 소포장 개별포장이라 캠핑할 때 가져가도 좋겠습니다. 이제 닭칼수 만들어봅니다.

 

청정원 맛선생 멸치디포리 한알

닭칼국수 만들거라 닭육수 필요해서 간편하게 닭가슴살을 이용합니다. 물에 닭가슴살을 한 덩어리 넣고, 생강술 1T, 통후추 10알 넣어 끓여줍니다. 그리고 끓기 시작하면서 떠오르는 거품은 모두 걷어내주세요. 거품을 모두 걷어내면 청정원 맛선생 멸치 디포리 한 알 넣어줍니다.

 

청정원 맛선생 멸치디포리 한알
닭칼국수 닭육수 완성

청정원 멸치 디포리 한알은 한개씩 개별포장이고, 위생적으로 보관할 수 있어 좋습니다. 뽀얀 닭육수에서 맛있는 맛과 냄새가 올라옵니다. 10분 정도 중불에서 삶아준 후 닭가슴살을 잘게 찢어둡니다.

 

닭칼국수에 들어갈 부재료와 면 준비

부재료로 들어갈 당근, 양파, 부추 준비합니다. 닭칼국수 맛있게 하는 법 중 하나가 면에 있는데, 칼국수면 대신 소금물로 반죽해 만든다는 우동면을 사용해 보세요. 일반 칼국수 면보다 쫀득거리는 식감도 좋고, 간도 있어서 훨씬 맛있습니다.

 

닭칼국수 - 육수에 채소 넣은 모습

닭가슴살은 건져내어 쪽쪽 찢어두고, 국물을 체에 걸려 깨끗하게 사용합니다. 그리고 오래 끓여야 하는 당근과 양파, 부추의 굵은 대를 넣고 먼저 끓여줍니다.

 

완성된 닭칼국수

우동면은 물에 씻어 전분기를 뺀 후 넣어주세요. 부추도 넣어주고, 사실 애호박이 들어가야 맛있는데, 장을 못 봐서... 청정원 참치액을 넣어 감칠맛을 더하고, 마무리 간을 보세요. 참치액에도 간이 있는 편이니 직접 맛을 보면서 원하는 간을 맞춰줍니다.

 

완성된 닭칼국수

완성된 닭칼국수는 그릇에 담아주고, 부추를 조금 올려주었습니다. 더불어 먹기 좋은 새콤한 독일식 양배추절임도 준비했어요.

 

완성된 닭칼국수

닭칼국수에 닭육수 말고도 맛선생 멸치 디포리 한알을 넣었더니 훨씬 국물 맛이 깊어졌습니다. 닭육수만으로 끓인 것보다 훨씬 맛이 풍부하고 깊은 맛이 매력 있는 닭칼국수가 되었습니다.

오늘은 청정원 맛선생 3종세트 소개하면서 콩나물국과 닭칼국수 만드는 법 소개했습니다. 역시 맛선생 들어가니 맛 자체도 좋아졌고, 중간중간 팁도 알려드렸으니 그대로 꼭 해보시길 바랍니다. 

 

 

본 포스팅은 대상(주)로부터 제품 및 제작비를 지원받아 작성되었습니다.

 

댓글(14)

Designed by JB FACTORY